타임플릭, e스포츠 구단 ‘T1’과 파트너십 체결

  •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웨어러블 패션테크 브랜드 타임플릭을 운영 중인 앱포스터(대표 경성현)는 글로벌 e스포츠 구단 ‘SK텔레콤 CS T1’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타임플릭과 T1의 파트너십은 글로벌 e스포츠 팬 및 MZ세대 스마트워치 유저를 대상으로 다채로운 마케팅 활동을 전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타임플릭은 T1 구단 로고를 비롯한 T1의 지적재산권들을 활용한 선수단 전용 스마트워치 페이스와 스트랩을 제공한다.

더불어 타임플릭은 T1 공식 홈페이지, 소셜 미디어 등에 브랜드 노출을 진행할 예정이며, 전 세계 T1 e스포츠 팬들과의 소통을 위해 다채로운 e스포츠 콘텐츠와 프로모션 이벤트를 구상 중이다.

T1은 SK텔레콤과 미국의 컴캐스트가 합작해 만든 글로벌 기업으로, 전 세계 1억 명 이상이 즐기는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LOL)’ 월드 챔피언십 3회 우승, 국내 리그(LCK) 10회의 최다 우승 이력을 보유한 명문 구단이다. 특히 e스포츠 업계의 가장 영향력 있는 선수 ‘페이커’를 비롯한 ‘구마유시’, ‘케리아’, ‘제우스’, ‘오너’ 등 스타 플레이어들의 인기를 바탕으로 전 세계 2억 명 이상의 팬덤을 보유하고 있다.

타임플릭은 스마트워치 페이스 커스터마이징 플랫폼 앱과 스트랩을 판매하는 온라인 자사몰을 동시에 운영하며 스마트워치 시장에서 IT의 ‘기술’과 패션의 ‘스타일’을 접목시킨 독보적인 글로벌 기업이다. 타임플릭의 플랫폼은 쉽고 빠르게 나만의 스마트워치 페이스를 만들어 전 세계 사용자와 공유할 수 있는 앱으로, 다운로드 900만 이상을 기록했고 자사몰에서는 캉골·코카콜라·세서미 스트리트 등 인기 브랜드와의 지속적인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다양한 디자인의 스트랩을 출시해 인기를 얻고 있다.

타임플릭 관계자는 “T1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MZ세대 스마트워치 유저에게 보다 새롭고 재미있는 스마트워치 저작도구와 차별화된 콘텐츠로 다가가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