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류재철 H&A사업본부장 사장 승진

은석현 VS사업본부장 부사장 승진…CX센터 신설해 고객경험여정 전반 혁신 총괄, LG 씽큐 전사 통합 운영

  •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사장으로 승진한 류재철 H&A사업본부장 / 사진=LG전자


LG전자는 24일 이사회를 열고 2023년 조직개편(2022년 12월 1일자) 및 임원인사(2023년 1월 1일자)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는 미래준비와 고객경험 혁신에 초점을 맞췄다. 또 성장 잠재력과 탁월한 역량을 갖춘 젊은 인재를 발탁하는 등 혁신과 변화를 주도할 수 있도록 했다.

LG전자는 본사 직속으로 CX(Customer eXperience)센터를 신설한다. CX센터는 고객경험여정 전반에 이르는 총체적·선행적 고객경험 연구 강화, 전략 및 로드맵 제시, 전사 관점의 고객경험 혁신과 상품·서비스·사업모델 기획 등을 총괄하게 된다.

CX센터 산하에 CX전략담당을 둬 전사 관점의 고객경험 지향점 및 핵심과제를 발굴해 추진하며, 디자인경영센터 산하 LSR(Life Soft Research)연구소를 LSR고객연구소로 명칭을 변경해 CX센터로 이관한다. 디자인경영센터장을 역임한 이철배 부사장이 CX센터장을 맡는다.

플랫폼사업센터는 본사 및 사업본부에 분산돼 있던 LG 씽큐(LG ThinQ)의 기획, 개발, 운영을 통합 운영한다. 플랫폼사업센터는 지난해 7월 신설돼 데이터 기반의 LG전자 팬덤(Fandom) 창출을 주도해 왔다. 센터장은 지난 9월 영입한 정기현 부사장이 그대로 맡는다. 정 부사장은 이베이, 구글을 거쳐 메타 한국대표를 역임했다.

구매/SCM경영센터는 생산기술원 산하 생산기획담당 기능을 이관 받아 글로벌오퍼레이션센터로 역할 및 명칭을 변경한다. 글로벌오퍼레이션센터는 생산, 구매, SCM 등 오퍼레이션 전반에 걸쳐 역량 및 시너지 강화를 주도하고 DX(디지털전환) 기반의 근원적 체질 개선을 추진한다.

LG전자는 기존 4개 사업본부의 속도감 있고 책임감 있는 의사결정 체제를 더욱 강화한다. 각 본부별 미래 역량과 시너지 창출을 고려해 운영한다.

HE사업본부는 HE연구소 산하에 인도네시아개발담당을 신설해 해외 연구개발과 거점 생산기지간 효율 및 시너지를 강화한다.

VS사업본부는 산하에 전장부품 통합 오퍼레이션 관리 역할을 수행하는 ‘VS오퍼레이션그룹’을 신설해 구매, 생산, SCM 역량과 시너지를 강화한다.

BS사업본부는 전기차 충전 솔루션 사업의 본격적인 성장 가속화를 위해 사업본부 직속 ‘EV충전사업담당’을 신설한다.

LG전자는 사장 1명, 부사장 6명, 전무 7명, 상무 40명 등 54명(LG사이언스파크, LG마그나 이파워트레인 각 1명 포함)에 대한 승진 인사를 실시했다.

글로벌 생활가전 세계 1위를 달성하는데 기여한 류재철 H&A사업본부장이 사장으로 승진했다. 1989년 입사 후 R&D, 생산 등 다양한 분야를 거치며 사업부장과 사업본부장을 맡아온 생활가전 전문가로, 2021년부터 H&A사업본부장을 맡아 매출 성장세를 이어가며 ‘글로벌 생활가전 세계 1위’를 달성하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손익개선, 포트폴리오 고도화 등을 통해 전장사업의 턴어라운드를 주도한 은석현 VS사업본부장이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또 김영락 인도법인장이 베트남, 인도 등 해외 시장에서의 성공체험을 토대로 국내 프리미엄 전략을 이끌어 갈 적임자로 평가받아 부사장으로 승진해 한국영업본부장을 맡는다.

북미 전략 거래선과의 강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전장사업 턴어라운드에 기여한 황원용 상무(VS북미법인장), TV 중심 칩 포트폴리오를 가전, 전장 등 다양한 제품군으로 확대한 김진경 상무(CTO SIC센터장) 등이 전무로 승진했다.

LG전자는 미래준비와 고객경험 혁신을 위한 성장 잠재력과 전문성을 갖춘 인재들을 대거 선발했다. 특히 AI, 빅데이터 등 디지털전환(DX) 분야에 뛰어난 역량을 보유한 30대 젊은 임원을 과감히 발탁해 혁신과 변화를 주도할 수 있도록 했다.

우정훈 전문위원은 생활가전 및 LG 씽큐 앱 개발의 데이터 거버넌스(기획, 개발, 운영) 프로세스를 개선하고 ‘데이터로 일하는 혁신 문화’를 구축하는 등 디지털전환 가속화를 이끌어내 수석전문위원(상무)으로 승진했다. 우 수석전문위원은 신규 임원 가운데 가장 젊은 1983년생이다.

[LG전자 임원 승진인사]

◇ 사장 승진 (1명)
▲류재철 H&A사업본부장
 
◇ 부사장 승진 (6명)
▲김영락 한국영업본부장 ▲김동수 LG사이언스파크 LG Technology Ventures 대표 ▲은석현 VS사업본부장 ▲이천국 유럽지역 대표 ▲이철배 CX센터장▲정규황 중남미지역대표

◇ 전무 승진 (7명)
▲김양순 부품솔루션사업부장 ▲김진경 SIC센터장 ▲박상호 글로벌경영관리그룹장 ▲송성원 브라질법인장 ▲정필원 TV해외영업그룹장 ▲최성봉 빌트인/쿠킹사업담당 ▲황원용 VS오퍼레이션그룹장  

◇ 상무 승진 (40명)
▲강성진 CSO 사업기획담당 ▲강진용 품질경영센터 신뢰성/개발품질담당 ▲공성배 생산기술원 검사기술담당 ▲곽정호 HE선행연구담당 ▲권순욱 에어솔루션 미주/유럽/CIS영업담당 ▲김경락 VS Display개발리더 ▲김영재 CTO 로봇플랫폼TP리더 ▲김일욱 리빙솔루션제어연구담당 ▲김주용 VS경영관리담당 ▲김찬수 플랫폼개발담당 ▲김창민 H&A품질경영담당 ▲류안동 TV중아영업담당 ▲문병헌 VS생산담당 ▲박동선 CTO webOS개발실장 ▲박용호 태국생산법인장 ▲박준성 한국에어솔루션마케팅담당 ▲서동명 인도경영관리담당 ▲서한별 CTO 커넥티드카표준Task리더 ▲손진석 해외법인관리담당 ▲오상훈 H&A SCM담당 ▲오재윤 H&A전력전자/제어연구소장 ▲우정훈 H&A데이터플랫폼Task리더 ▲윤종화 LG마그나 이파워트레인 멕시코생산법인장 ▲이길노 H&A HR담당 ▲이동훈 CTO HR담당 ▲이상봉 한국온라인종합몰담당 ▲이정두 이태리법인장 ▲임광훈 HE경영전략담당 ▲임기용 캐나다법인장 ▲장태진 인도서비스담당 ▲정상호 냉장고개발실장 ▲정연욱사우디법인장 ▲조봉수 CDO AI빅데이터담당 ▲조청대 한국시스템지역담당 ▲최봉현 HE품질경영담당 ▲최활수 어플라이언스유럽/CIS영업담당 ▲한창희 BS HR담당 ▲허정호 에어솔루션중아/아시아영업담당 ▲황금식 ID버티컬솔루션영업실장 ▲황원재 생산기술원 제조/개발DX솔루션담당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