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이통사 최초 마이데이터 서비스 개시

SKT PASS앱에 마이데이터 서비스 29일 런칭…자사 고객 대상 오픈 베타 시작

  •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텔레콤은 본인 인증 서비스 패스 앱에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런칭하고 오픈 베타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SK텔레콤 모델이 패스에 추가된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설명하는 모습 /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대표 유영상)은 이동통신업계 최초로 본인 인증 서비스 패스(PASS) 앱에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오픈 베타 형태로 런칭한다고 29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지난 7월 국내 이동통신업계 최초로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본허가를 획득했으며, 이번 서비스 런칭으로 국내 이통사 최초로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개시하게 됐다.

SK텔레콤은 29일 PASS 앱 업데이트를 통해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SK텔레콤의 마이데이터 서비스는 기본적인 자산 통합 조회 기능에 더해 19개 재무지표를 통한 입체적인 재무건강진단 및 코칭 서비스를 제공한이다.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마이데이터를 활용한 모바일 특화 재무건강진단 서비스는 SK텔레콤이 한국FP협회와 공동 개발했다.

고객들은 SK텔레콤 마이데이터 서비스에 가입함으로써 재무상태에 대한 진단결과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현재 또는 잠재적인 재무문제를 확인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실천 가이드도 함께 제공 받는다.

또 SK텔레콤 마이데이터 서비스 고객에게는 일상생활에서 실천을 도와주는 챌린지 서비스, 필요한 정보와 지식을 퀴즈 형태로 전달해주는 피드 서비스 등 고객의 재무 문제 해결과 근본적인 금전 관리 역량을 높일 수 있는 서비스도 함께 제공된다.

오픈 베타 형태로 제공되는 이번 마이데이터 서비스는 SK텔레콤 PASS 앱에 런칭돼 SK텔레콤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SK텔레콤은 향후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인공지능(AI) 서비스 A.(에이닷)과 연계해 이통사 상관없이 모든 고객의 소비생활 영역 속 혜택을 찾아주는 AI 기반의 개인화 서비스로 확대할 계획이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